▲ 에드워드 권 셰프가 LG 디오스 주방가전을 이용해 만들고 있는 요리에 대해 설명하는 모습.(사진=LG전자)

유명 세프, LG 주방가전으로 전통음식 선봬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국내외 정상급 유명 세프들이 LG주방가전으로 만든 제주 전통 음식을 선보였다.

LG전자는 지난 18일 제주 한라대학교 한라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그랜드 키친 위드마스터즈' 행사에서 국내외 유명 셰프들이 LG 주방가전으로 만든 제주 전통 음식을 선보이는 자리를 마련했다고 19일 밝혔다.

'그랜드 키친 위드 마스터즈'는 17일부터 20일 3일간 제주도에서 열리는 '2017 제주푸드앤와인페스티벌' 행사의 일환이다.

이날 행사에는 에드워드 권, 미카엘 아쉬미노프, 이현수 등을 비롯, 중국, 이탈리아 등에서 온 정상급 셰프 18명이 참석했다.

셰프들은 LG전자의 디오스 세미빌트인 냉장고에 보관된 신선한 재료를 사용해 LG 디오스 광파오븐 및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로 창의적인 요리를 만들어 선보였다.

이들은 △냉장고의 뛰어난 식품 보관 성능과 세련된 디자인 △광파오븐의 다양한 조리 기능과 세밀한 온도 조절 성능 △전기레인지의 높은 화력과 사용 편의성 등에 감탄했다고 LG전자는 설명했다.

특히 상반기 내 국내 출시 예정인 LG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는 상판의 너비가 76cm나 돼 셰프들의 호평이 이어졌다.

LG전자는 작년에 열린 첫 행사에는 超(초)프리미엄 빌트인가전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제공한 바 있다.

박영일 LG전자 H&A사업본부 키친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부사장)은 "유명 셰프들도 감동한 LG 프리미엄 주방가전만의 매력을 더 많은 소비자에게 알릴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