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자니아 세렝게티 초원 재배 담뱃잎으로 깔끔함 강화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KT&G는 아프리카산 담뱃잎 37%가 들어있는 '디스 아프리카 골라'(THIS AFRICA GOLA)를 출시한다. 디스 아프리카 골라에 대해 김기수 KT&G 디스팀장은 12일 "국내 생산 제품 중 깔끔함이 특징인 아프리카산 담뱃잎을 가장 많이 함유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KT&G에 따르면 디스 아프리카 골라는 탄자니아 세렝게티 초원에서 수확한 담뱃잎 등으로 깔끔함을 강화하고, 브랜드 특유의 공간필터를 사용했다. '골라'란 이름은 미국 할리우드 영화 주인공인 아프리카 고릴라에서 따왔다. 담뱃갑에도 호기심 많은 고릴라 모습을 재미있게 그려 넣었다.

2013년 9월 첫 선을 보인 디스 아프리카 브랜드는 젊은 흡연자들 사이에 높은 선호도를 보이며 국내 시장에 안착했다. 이후 출시한 제품들 반응도 좋은 편이다.

김기수 팀장이 "독특한 청량감이 더해져 새로운 감성을 추구하는 젊은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 낼 것"이라며 자신감을 내비친 디스 아프리카 골라의 타르와 니코틴 함량은 각각 5.0mg, 0.40mg. 1갑 가격은 4500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