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드사별 주요 행사 내용. (자료=여신금융협회)

무이자할부·경품 증정·할인·캐시백 이벤트 다양

[서울파이낸스 손지혜 기자] 신용카드업계가 오는 31일까지 진행되는 '코리아세일페스타'기간을 맞아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무이자할부, 경품 증정, 할인 등 카드사별 진행 이벤트를 꼼꼼이 살펴보면 알뜰한 쇼핑이 가능하다.

12일 카드업계에 따르면 신한·KB국민·삼성·현대·롯데·우리·하나·비씨카드 등 8개 전업계 카드사는 코리아세일페스타에 맞춰 생활·편의업종, 대형할인점·온라인쇼핑몰 등에서 무이자할부·캐시백·할인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신한카드는 오는 31일까지 창립 '텐텐텐(10·10·10) 페스티벌'을 진행 중이다. 이 기간 동안 카드를 사용한 일수가 10일 이상이고 누적 10만원 이상 결제한 후 이벤트에 응모하면 1만1016명을 추첨해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2018 볼보 XC60 신형(1명) △300만원 상당의 주유상품권(5명) △LG V30·아이폰 X 중 1개(10명) △마이신한포인트 10만점(1000명) △마이신한포인트 1만점(1만명) 등이 마련돼 있다.

KB국민카드는 오는 25일까지 체크카드 회원을 대상으로 캐시백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백화점·대형마트·면세점·패밀리레스토랑 업종에서 누적 20만원 이상 이용 후 이벤트에 응모하면 50명을 추첨해 10만원을 돌려준다. 영화관·서점·음반·공연·전시장 업종의 경우 누적 5만원 이상 결제한 후 이벤트에 응모하기만 하면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톨(Tall)사이즈 모바일 쿠폰 1매를 증정한다.

삼성카드도 이달 말까지 할인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롯데닷컴(28일)과 AK몰(31일)에서 각각 건당 7만원, 5만원 이상 결제하면 5%를 할인 해준다. 엘롯데(18일)에서는 건당 7만원 이상 결제 시 7%를 할인해준다. 인터파크(31일)의 경우 결제액과 관계없이 하루 최대 1만원까지 5%가 할인 된다.

현대카드는 코리아세일페스타 기간 동안 상품권·할인쿠폰 등을 제공한다. 현대백화점(15일)에서 20만원 이상 결제 시 1만원 상당의 상품권을, 40만원 이상 시 2만원권을 증정한다. 롯데백화점(26~29일)에선 30만·60만·100만원 이상 결제 시 각각 2만·4만·7만원 상당의 상품권을 제공한다. 오는 31일까지는 G마켓·11번가·SSG닷컴 등에서 최대 20% 할인쿠폰을 받을 수도 있다.

비씨카드는 다음달 30일까지 전국 220개 맛집에서 결제액의 10%를 할인해준다. 스마트폰으로 비씨카드 홈페이지의 관련 페이지에 접속한 후 ‘참여인증’ 화면을 점원에게 보여주기만 하면 된다. 서울 가로수길 100개, 대구 동성로 50개, 부산 해운대·광안리 50개, 충북 창원 가로수길 20개 맛집에서 사용 가능하다.

우리카드 소지자라면 전통시장을 이용하면 좋다. 우리카드는 오는 31일까지 전통시장에서 1만원 이상 결제 후 이벤트에 응모하면 5%를 할인(최대 1만원)해준다. 단 기프트카드는 이벤트 대상이 아니다.

롯데카드는 여행·항공·면세점 등의 업종에서 5만원 이상 결제 시 2~5개월, 롯데백화점·롯데마트·롯데슈퍼 등에서 2~3개월 무이자할부 혜택을 제공한다. 하나카드도 가전·백화점·대형마트·온라인쇼핑몰 등의 업종에서 2~5개월 무이자할부를 해준다.

코리아세일페스타 행사 세부내용은 각 카드사별로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