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파이낸스 박윤호 기자] 한국전력공사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지난해 영업이익이 4조9532억원으로 집계됐다고 13일 공시했다. 이는 전년 12조16억원 대비 58.7%(7조484억원) 감소한 수준이다.

이 기간 매출액은 59조8149억원으로 지난해 60조1904억원보다 3755억원 하락했고, 당기순이익도 1조5093억원으로 전년 7조1483억원 대비 5조6390억원 줄었다.

한전은 이번 실적 감소에 대해 "지난해 전력판매량이 전년 대비 소폭 증가하면서 전력 판매수익은 3000억원 증가했으나, 해외사업수익 등이 7000억원 감소했다"며 "민간 구입전력비(3조5000억원), 연료비(2조5000억원), 신규 건설된 발전기·송배전 설비의 감가상각비(8000억원) 등 영업비용이 전년 대비 크게 증가해 영업이익을 감소시켰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