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증권, 마이데이터 예비허가 획득
교보증권, 마이데이터 예비허가 획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교보증권)
(사진=교보증권)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교보증권은 금융위원회로부터 마이데이터(본인 신용정보관리업) 예비허가를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마이데이터 사업은 고객의 동의 하에 여러 곳에 흩어진 고객정보를 수집해 소비자에게 맞춤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금융위는 지난 21일 정례회의를 통해 교보증권 등 5개사의 마이데이터 사업 예비허가를 의결했다. 

교보증권은 올해 7월초 마이데이터 사업을 추진할 전담조직으로 디지털신사업기획부와 디지털신사업추진부로 구성된 디지털신사업본부를 신설했다. 또한 임직원 대상으로 마이데이터 사업 네이밍 및 아이디어 공모전을 진행하는 등 마이데이터 사업추진을 위해 준비해왔다.

안조영 교보증권 경영기획실장은 "개인의 다양한 데이터를 활용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나아가 다양한 투자 경험을 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라며 "조속한 시일 안에 마이데이터 본허가 취득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향후 교보증권 마이데이터 사업은 그룹 디지털혁신에 맞춰 금융데이터 기반의 디지털 플랫폼 구축을 위해 교보 그룹사 뿐만 아니라 금융권, 비금융권, 핀테크 업체들과 지속적으로 업무제휴를 확대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