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메세나협회와 문화예술 지원 업무협약
KT&G, 메세나협회와 문화예술 지원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상펀드 3억원 기탁
KT&G 상상펀드 운영구조 (사진=KT&G)
KT&G 상상펀드 운영구조 (사진=KT&G)

[서울파이낸스 천경은 기자] KT&G는 21일 한국메세나협회와 지역 문화예술 활성화 및 청년 예술가 지원을 위한 '기업과 예술의 만남 A&B(Art&Business) 결연사업' 공동추진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KT&G는 이날 한국메세나협회에 임직원 성금(상상펀드) 3억원을 기탁했다. 

22일 KT&G에 따르면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한국메세나협회와 상상펀드를 활용해 문화 소외지역 대상 콘서트·전시회 개최, 지역 청년 예술가 창작활동 지원 등의 활동을 한다. 

상상펀드는 KT&G가 2011년부터 운영하는 사회공헌기금이다. 임직원들이 매월 급여의 일부를 기부하면 회사가 동일한 금액을 더하는 매칭 그랜트(Matching Grant) 방식으로 모아 국내외 소외계층 지원과 긴급한 사회문제 해결에 활용한다. 연간 운영 규모는 약 40억원으로 지난 10년간 총 320억원을 국내외 재난 구호 및 소외계층 지원사업에 기부했다. 

양사는 오는 8월부터 12월까지 복합문화예술 공간 KT&G 상상마당(홍대‧논산‧춘천‧대치‧부산)에서 '상상펀드 문화나눔' 공연과 전시회를 연다. 상상펀드 문화나눔 공연에 참여를 원하는 청년 음악가(뮤지션)는 오는 26일부터 8월3일까지 KT&G 상상마당 홈페이지에서 지원서를 내려 받고 이메일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최종으로 뽑힌 20팀에겐 지원금 100만원과 기성 음악가와의 합동 공연 기회 등이 주어진다. 

심영아 KT&G 사회공헌실장은 "상상펀드 10주년 기념을 위해 문화예술분야에 실질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기업과 예술의 만남 A&B 결연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문화공헌 사업을 통해 문화예술 생태계 발전에 기여하고 예술인들에 대한 지원을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