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그룹 상장 계열사,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동원그룹 상장 계열사,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동원산업·동원에프앤비(F&B)·동원시스템즈의 2021 지속가능경영보고서 표지. (사진=동원그룹)
동원산업·동원F&B·동원시스템즈가 펴낸 지속가능경영보고서 표지. (사진=동원그룹)

[서울파이낸스 김종현 기자] 동원그룹은 상장 계열사인 동원산업·동원에프앤비(F&B)·동원시스템즈가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성과와 비전을 집약한 2021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펴냈다고 7일 밝혔다.

동원그룹에 따르면, 동원산업·동원F&B·동원시스템즈의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목적은 지난해 경제·사회·환경적 가치와 성과를 이해관계자들과 소통하고 사업 특성에 맞는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을 강화하기 위해서다.  

동원산업은 미래의 바다를 위한 지속가능한 수산유통기업이라는 비전을 바탕으로 글로벌 수산기업들의 지속가능경영을 논의하는 회의체 씨보스(SeaBOS)의 창립 구성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지난해 5월엔 이사회 산하의 컴플라이언스(compliance) 위원회를 ESG 위원회로 확대해 온실가스 저감 및 현장 중심 안전보건 활동을 벌이고 있다.

동원F&B는 지난해 6월 ESG 위원회를 신설하고 연간 친환경 상품 매출 1000억원 달성과 플라스틱 사용량 15% 절감, 산업안전 보건경영 확립 등 ESG 3대 목표 이행 내역과 성과를 관리한다. 동원시스템즈는 이번 보고서를 통해 2050년까지 모든 사업장의 탄소 배출량을 0으로 감축하겠다고 선언했다. 이를 위해 전 사업장에 탄소 배출량 관리 시설을 구축하고 있으며 저탄소 녹색기술상품 친환경 포장재와 친환경 배터리로 주목받는 2차전지의 소재 사업에도 진출했다.

동원산업·동원F&B·동원시스템즈는 지속가능경영보고서 국제 표준 가이드라인(GRI) 기준으로 보고서를 썼고, 외부 전문 기관의 제3자 검증을 거쳤다. 동원그룹 쪽은 "새로운 가치를 창조하는 사회필요기업으로서 지금보다 더 나은 미래를 위한 ESG 경영에 힘쓸 것"이라고 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