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지속가능 경영 보고서 발간···"2045년 탄소중립 목표"
금호타이어, 지속가능 경영 보고서 발간···"2045년 탄소중립 목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EO 산하 ESG경영위원회-5대 워킹그룹 구축
금호타이어가 ESG 경영성과와 목표를 담은 '2022 지속가능 경영보고서'를 발간했다. (사진=금호타이어)
금호타이어가 ESG 경영성과와 목표를 담은 '2022 지속가능 경영보고서'를 발간했다. (사진=금호타이어)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금호타이어가 ESG 경영성과와 목표를 담은 '2022 지속가능 경영보고서'를 발간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보고서는 정일택 대표 메시지를 비롯한 주요경영진 인터뷰를 수록하는 등 ESG경영에 대한 의지와 임직원 공감대 형성에 대한 노력을 담아냈다. 또 'Our Impact in Numbers'와 '글로벌 이니셔티브∙ESG성과'를 통해 2021년 주요 ESG경영 성과를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구성했다. 

금호타이어는 본격적인 기후변화 대응 목표도 제시했다. 2045 탄소중립 목표와 로드맵을 공개하고 기후변화 리스크와 기회 요인, 잠재적 재무영향을 분석했다. 금호타이어는 2022년 7월 과학 기반 감축 목표 이니셔티브(SBTi)에 가입했으며 1.5℃ 시나리오에 부합하는 탄소중립 목표 및 실행방안을 2년 이내에 제출할 예정이다.

아울러 금호타이어는 CEO산하 ESG경영위원회 및 5대 Working Group(기후변화, People & Culture, 책임 있는 공급망, 윤리경영, 지배구조)을 구축해 ESG 의사결정 체계를 확립했다.

정일택 금호타이어 대표이사는 "기업의 존재 이유는 비즈니스 가치 창출과 더불어 환경 보존, 구성원 삶의 질 향상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총망라한 것"이라며 "금호타이어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한편 금호타이어의 이번 보고서는 인터랙티브 기능을 통해 독자의 편의성과 가독성을 높였다. 보고서는 △지속가능한 비즈니스 △환경 △사회 △거버넌스 등 4개 부문으로 구성했고 지속가능성 회계기준(SASB), 기후변화관련 재무정보 공개 협의체(TCFD), GRI 스탠다드 등 ESG 국제 표준에 따라 작성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