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아담대 변동금리·전세대출 금리 최대 0.64%p 인하
케이뱅크, 아담대 변동금리·전세대출 금리 최대 0.64%p 인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전세 최대 0.24%p↓, 청년전세 최대 0.11%p↓ 
케이뱅크 을지로 사옥과 변경된 CI 로고 (사진=케이뱅크)
(사진=케이뱅크)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케이뱅크는 아파트담보대출 변동금리 상품과 전세대출 상품의 금리를 최대 0.64%포인트(p) 인하한다고 25일 밝혔다.

이에 따라 대환대출 금리는 연 4.69~6.07%로 하향 조정된다. 신규 구입 자금 및 생활안정자금 대출은 최대 0.35%p 인하돼 연 4.70~6.07%로 대출이 가능하다.

전세대출 상품도 일반전세의 경우 최대 0.24%p, 청년전세는 최대 0.11%p 금리를 인하한다. 일반전세대출 금리는 연 4.66~6.08%, 청년전세대출 금리는 연 4.61~5.05%가 각각 적용된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최근 기준금리 인상이 대출 금리 인상으로 이어지는 분위기 속 금융소비자들의 이자 가중 부담에 깊이 공감해 발빠르게 금리를 인하했다"며 "다가오는 봄 이사철에 아파트담보대출, 전세대출 등을 이용하는 실수요자 고객이 보다 더 나은 금리 혜택을 받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