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은정 KR 책임검사원 '국제해사기구 양성평등상' 수상
허은정 KR 책임검사원 '국제해사기구 양성평등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여성 해사인의 날 기념식서 받아
세계 여성해사인의 날 기념식에서 해양수산부 송명달 차관(앞줄 왼쪽 다섯 번째)과 허은정 책임검사원(앞줄 왼쪽 세 번째)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선급)

[서울파이낸스 (부산) 강혜진 기자] 한국선급(KR)이 '제3회 세계 여성 해사인의 날' 행사에서 국제해사기구가 선정한 '제1회 국제해사기구(IMO) 양성평등상'을 허은정 KR 책임검사원이 수상했다고 15일 밝혔다.

해양수산부가 주최하고 한국여성해사인협회(WIMA)가 주관한 이번 기념식은 오는 18일 세계 여성 해사인의 날을 기념하기 위해 진행됐다.

이날 기념행사에서는 해운·조선업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종사하는 여성해사인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안전한 수평선: 해양안전의 미래를 이끄는 여성들'을 주제로 전문 여성 해사인들의 발표와 제1회 IMO 양성평등상 시상식이 열렸다.

IMO 양성평등상은 해사분야에서의 여성의 역량 증진과 성평등 강화 등에 크게 기여한 자 또는 기관의 공로를 인정하기 위해 지난 2022년 12월 개최된 제128차 IMO 이사회에서 제정된 상이다.

허은정 책임검사원은 LPG, 메틸알코올, 수소 등 선박 대체연료의 안전 규정에 대한 의제에 대응해 IMO에서 선박 대체연료의 안전규정에 대한 기틀을 마련한 공로 등을 높이 평가받아 양성평등상을 받았다.

허은정 책임검사원은 "해사업계 곳곳에서 힘쓰고 있는 정부, 조선소, 선급 등 선후배들이 우리나라의 네임밸류를 높여준 덕분에 그 바탕으로 귀한 상을 대신 받게 된 것 같다"며 "앞으로도 업계에서 본분을 다해 우리 해사업계가 발전하는 데 보탬이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