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테니스장 배임' 동양생명 본사·前대표 집 압수수색
경찰, '테니스장 배임' 동양생명 본사·前대표 집 압수수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감원, 지난해 수사 의뢰
(사진=동양생명)
(사진=동양생명)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경찰이 저우궈단 전 동양생명 대표이사의 배임 혐의와 관련해 강제수사에 착수했다.

20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금융범죄수사대는 이날 오전 8시께부터 종로구 동양생명 본사 사무실과 저우궈단 전 대표이사 자택 등을 압수수색했다.

저우궈단 전 대표는 지난 2022년 서울 지역의 한 테니스장 사용권을 고가에 인수한 것과 관련해 업무상 배임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금융감독원은 동양생명이 회사에 일방적으로 불리한 조건으로 서울 중구 장충테니스장 운영권을 획득한 정황을 파악, 지난해 경찰에 수사를 의뢰한 바 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