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제13회 정보보호의 날 기념식' 개최···김의석 교수 등 표창
과기정통부, '제13회 정보보호의 날 기념식' 개최···김의석 교수 등 표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사이버보안 강화로 지키는 모두의 신뢰' 주제···산·학·연 관계자 300명 참석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10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열린'제13회 정보보호의 날 기념식' 에서 정보보호 유공자 수상자들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10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열린'제13회 정보보호의 날 기념식' 에서 정보보호 유공자 수상자들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서울파이낸스 이도경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행정안전부, 국가정보원,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KISIA) 등과 함께 10일 서울 서대문구 스위스 그랜드 호텔에서 제13회 정보보호의 날 기념식을 열었다.

정보보호의 날은 사이버위협 예방과 국민들의 정보보호 생활화를 위해 지난 2012년부터 매년 7월 둘째 수요일로 지정된 법정 기념일이다. '글로벌 사이버보안 강화로 지키는 모두의 신뢰'를 주제로 열린 올해 기념식에는 이종호 과기정통부 장관, 왕윤종 국가안보실 3차장, 윤오준 국정원 3차장과 국내외 정보보호 분야 산·학·연 관계자 300여 명이 참석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왕윤종 3차장의 대독 축사를 통해 "지속 가능한 AI 발전을 위해서는 민간과 공공이 각각의 경험과 사이버 위협 정보를 유기적으로 공유하는 범국가적 협력체계가 작동돼야 한다"며 "정부는 국경을 넘나드는 사이버 위협에 맞서 국제사회의 공동 대응을 위한 노력을 강화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최민희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은 영상축사에서 "우리가 가지고 있는 정보보호 역량을 바탕으로 디지털 안전 국가로 나아가야 하며 국회도 적극적으로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행사 전에는 디미트리 커스네조브 미국 국토안보부 과학기술본부 차관과 필 베나블스 구글 클라우드 최고 정보 보안 책임자(CISO)가 온라인으로 국내외 정보보호 기술 동향에 관한 기조연설을 했다.

기념식은 △정보보호 유공자 시상식 △정보보호 의식 고취를 위한 영상 상영 및 세리머니 △국제 정보보호 컨퍼런스 △정보보호 우수 제품 전시회 등으로 진행됐다. 

이날 국제 정보보호 컨퍼런스에서는 산·학·연 전문가들이 '정보보호의 미래전략', '글로벌 보안 위협 대응전략'을 주제로 발표와 토의가 이어졌다. '정보보호 제품 전시회'에서는 우리나라 클라우드 보안 대표 기업인 소프트캠프, 업계 최고 수준의 악성코드 탐지 기술을 보유한 시큐레터 등 총 19개 기업 및 기관이 참여해 정보보호 제품을 전시했다.

정보보호 유공자 시상식에는 국가 디지털 신분증 도입에 핵심적인 역할을 한 김의석 한국과학기술원(KAIST) 교수가 국민훈장 석류장을 받았다. 이어 국내 기술로 웹 방화벽과 시큐어 코딩 설루션을 개발한 김진수 트리니티소프트 대표와 안보 기관용 암호장비 개발에 기여한 이도훈 국가보안기술연구소 책임연구원이 각각 국민포장을 받았다.

정보보호 유공을 인정받은 박찬암 스틸리언 대표, 안효민 사이버작전사령부 공군 대령, 박영호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방송통신주사에게는 대통령 표창이 각각 수여됐다.

이날 기념식에 참석한 이종호 장관은 "우리 모두가 함께 힘을 모아 강력한 사이버보안 대응체계를 구축하자"며 "이번 행사를 통해 우리 일상 속에서 정보보호를 생활화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