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계양구, 작전·동양동 15곳에 야간 조명형 주소정보물 설치
인천 계양구, 작전·동양동 15곳에 야간 조명형 주소정보물 설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안심 귀갓길에 조명형 주소정보시설 설치. (사진=계양구)
여성안심 귀갓길에 조명형 주소정보시설 설치. (사진=계양구)

[서울파이낸스 (인천) 유원상 기자] 인천 계양구가 여성안심 귀갓길에 '조명형 주소정보시설'을 설치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건물 번호판, 도로명판 등 주소 정보시설에 태양광 LED조명을 설치하는 사업이다. 

이에 구는 계양경찰서와 협업해 범죄 발생을 방지하고 주민 불안감을 줄이기 위한 셉테드(범죄예방환경설계) 사업의 일환으로 조명형 주소정보시설 설치 사업을 추진 중이다.

구는 2020년 둑실길과 경인아라뱃길 인근 지역을 시작으로 매년 여성안심귀갓길을 위주로 지역에 53개의 조명형 주소정보시설을 설치해 왔다. 

올해는 작전1동과 동양동 소재 여성안심 귀갓길을 대상으로 선정했으며 현장 조사 완료 후 최근 설치 마무리 단계에 들어섰다.

구는 '조명형 주소정보시설' 사업을 통해 야간에 보다 밝은 거리를 조성함으로써 시인성을 개선해 범죄 예방 효과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빌라 등의 사유 건물에 조명형 주소정보시설 부착 시 동의서 제출에 적극 협조를 요청드린다"며 "앞으로도 구민의 안전을 위해 조명형 주소정보시설을 통한 셉테드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범죄 사각지대를 줄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