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英 최대 자동차 축제서 고성능차 '마그마' 성능 첫 시연
제네시스, 英 최대 자동차 축제서 고성능차 '마그마' 성능 첫 시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 제네시스 부스에 전시된 GV60 마그마 콘셉트 (사진=제네시스)

[서울파이낸스 문영재 기자] 현대차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가 영국 최대 자동차 페스티벌 '2024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에서 고성능 영역으로의 확장 의지를 거듭 밝혔다.

제네시스는 11일(현지시간) 영국 웨스트서식스주에서 열린 굿우드 페스티벌에서 브랜드 고성능 브랜드 '마그마'의 성능을 처음으로 시연했다. 이날 GV60 마그마 콘셉트, G80 전동화 마그마 콘셉트, GV80 쿠페 콘셉트, G70 트랙 택시 노르드슐레이페 등 4개 차종이 페스티벌 현장에 마련된 트랙을 내달리며 성능을 뽐냈다.

제네시스는 고성능차 개발 방향성도 처음으로 공개했다. △충분한 출력과 정교한 차량 역학 제어로 운전자가 원하는 대로 움직일 수 있는 주행 감각 △넓고 낮은 차체로 역동성의 본질을 보여주는 동시에 제네시스만의 우아함을 강조하는 디자인 △운전에 몰입할 수 있도록 핵심 정보를 간결하게 전달하는 인터페이스와 오감을 통해 느낄 수 있는 감각적 경험 등이 그것이다. 

이에 따라 마그마 차량은 가감속과 코너링 등 운전자가 예측하고 반응할 수 있는 요소들에 중점을 두고 개발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제네시스는 샤시 등 일부 기능을 마그마 특화 사양으로 선보이고, 전용 사운드 및 드라이브 모드도 제공한다. 첫 모델은 내년 국내에 우선 출시하고, 이후 유럽 등으로 판매 지역을 넓힐 계획이다. 

한편 1993년 시작된 굿우드 페스티벌은 클래식카, 고성능 스포츠카, 럭셔리카 등 다양한 차종들이 전시에 더해 실제 주행하는 모습을 선보여 '움직이는 모터쇼'라는 별칭을 갖고 있다.


관련기사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