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헬스사이언스, 지진희 내세워 '케펜텍 기술' 자랑
제일헬스사이언스, 지진희 내세워 '케펜텍 기술' 자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증완화·염증관리·통기성 갖춘 내용 보여주는 TV광고 방영
지진희 배우가 붙이는 관절염·근육통 치료제 '케펜텍'의 기술력을 강조하는 TV 광고 가운데 한 장면. (사진=제일헬스사이언스) 
지진희 배우가 붙이는 관절염·근육통 치료제 '케펜텍'의 기술력을 강조하는 TV 광고 가운데 한 장면. (사진=제일헬스사이언스)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제일헬스사이언스가 지진희 배우를 앞세워 붙이는 관절염·근육통 치료제 '케펜텍'의 기술력을 강조하는 TV 광고를 공개했다. 10일 제일헬스사이언스에 따르면, '통증엔 텍(Tech)하세요'란 메시지를 내세운 이번 광고에서 지진희는 '파스의 차이는 곧 기술(Tech)의 차이'라면서 세 가지(통증완화, 염증관리, 통기성) 기술을 모두 케펜텍에 담았다고 알려준다. 

세 가지 기술 가운데 통기성은 피부와 파스 사이에 공기가 흐를 수 있도록 케펜텍에 적용된 에어-플로(Air-flow) 공법을 표현한 것이다. 에어-플로 공법은 공기 순환을 돕는 방식으로 연약하거나 예민한 피부의 짓무름 발생 등을 줄여준다.

제일헬스사이언스는 케펜텍 TV 광고뿐 아니라 무표정 셀프카메라를 즐겨 찍는 지진희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주제로 만든 유튜브 광고도 선보일 계획이다. 홍철환 제일헬스사이언스 마케팅부장은 "케펜텍의 소비층 확대를 위해 50~60대는 물론, 무리한 운동 등으로 관절과 근육에 통증을 느끼는 20~40대에까지 브랜드 이미지를 각인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