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1000억 규모 ESG 채권 발행
삼성카드, 1000억 규모 ESG 채권 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삼성카드)
(사진=삼성카드)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삼성카드는 1000억원 규모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채권을 지속가능채권으로 발행했다고 16일 밝혔다.

ESG채권은 환경·사회·지배구조 등 사회적 가치 증대에 중점을 둔 채권으로 이 중 지속가능채권은 환경 친화적이고 사회가치를 창출하는 사업을 위한 목적으로 발행하는 채권을 의미한다.

이번에 발행된 삼성카드 ESG채권은 총 1000억 규모로, 5년 만기 200억, 7년 만기 300억, 7년 3개월 만기 500억으로 발행됐다. 삼성카드는 지난해 12월 1000억 규모의 ESG 채권을 발행했으며 이 때 ESG 인증기관인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으로부터 채권 관리체계 인증을 획득했다. 또 올해 3월에는 해외 ESG 인증기관인 서스테이널리틱스(Sustainalytics)로부터 인증을 취득해 업계 최초로 ESG 방식의 외화 자산유동화증권(ABS)을 총 3억 달러 규모로 발행한 바 있다.

삼성카드는 ESG채권 투자자를 모집하면서 친환경 차량 금융서비스와 중소가맹점 금융지원 등을 자금 활용계획으로 제시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