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턴프리미어리츠, 청약 경쟁률 669.2대 1···31일 코스피 입성
마스턴프리미어리츠, 청약 경쟁률 669.2대 1···31일 코스피 입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랑스 노르망디 아마존 물류센터.(사진=마스턴프리미어리츠)
프랑스 노르망디 아마존 물류센터.(사진=마스턴프리미어리츠)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마스턴투자운용의 첫번째 상장리츠인 마스턴프리미어리츠가 수요예측에 이어 청약에서도 흥행했다.

16일 마스턴투자운용이 운용하는 마스턴프리미어리츠는 지난 5월 12~13일 일반 공모 청약 진행 결과, 경쟁률 669.2대 1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청약 증거금은 5조 9500억 원, 청약 건수는 4만2457건, 청약 수량은 23억8102만5410주로 집계됐다.

마스턴프리미어리츠는 마스턴투자운용이 2년간 준비한 리츠 상품이다. 모리츠를 상장하고 자리츠를 통해 자산을 편입하는 모자리츠 구조로 △프랑스 아마존 물류센터(노르망디, 남프랑스) △인천 항동 스마트 물류센터 △프랑스 크리스탈파크 오피스를 기초자산으로 보유하고 있다.

이번 코스피 상장을 계기로 마스턴프리미어리츠는 국내 넘버원 멀티섹터 공모리츠로 새롭게 도약한다는 포부다.

조용민 마스턴투자운용 리츠부문 부대표는 "수요예측에 이어 마스턴프리미어리츠의 경쟁력과 성장성을 믿고 응원해주신 투자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국내 넘버원 멀티섹터 공모리츠로 도약해 마스턴프리미어리츠를 지지해주신 투자자 여러분께 보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마스턴프리미어리츠의 상장 후 시가 총액 규모는 1329억 원이며, 이달 31일 코스피 시장에 상장될 예정이다. 대표주관사는 삼성증권이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