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M 1Q 영업익 4070억원···전년比 33% 증가
HMM 1Q 영업익 4070억원···전년比 33% 증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출 2조3299억원, 영업이익 4070억
상하이컨테이너운임지수(SCFI) 상승
(CI=HMM)
(CI=HMM)

[서울파이낸스 김수현 기자] HMM은 올해 1분기 매출 2조3299억원, 영업이익은 4070억 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2%, 33% 증가한 수치다.

당기순이익은 4851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63% 증가했다.

회사 측은 지난해 1분기 평균 969p였던 상하이컨테이너운임지수(SCFI)가 올해 1분기 평균 2010p로 상승했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또 지난해 12월 중순부터 홍해 이슈로 인한 운임지수 상승과 수익성 위주의 영업 강화로 매출액 및 영업이익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다만 홍해 이슈가 장기화로 이어지면서 희망봉 우회가 지속 중으로 스케줄 지연·운송 기간 증가 등 공급망 불안정으로 운임 변동성이 큰 상황이다. 

이에 HMM 관계자는 "지난 2021년에 발주한 1만3000TEU급 초대형 컨테이너선 12척을 올해 1월부터 순차적으로 인도 받고 있으며, 올해 말까지 미주노선에 모두 투입 예정이다"며 "중장기 계획을 바탕으로 초대형선 투입, 친환경 경쟁력 강화 및 디지털라이제이션 등 비용절감과 수익성 위주의 영업을 통해 급변하는 시장상황에 대비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HMM의 2024년 1분기 실적 (표=HMM)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