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난 5일 몽골 수도 울란바토르 지역에서 'KT&G 상상투게더' 임직원 봉사단이 사막화 방지를 위한 나무심기 등 생태복원활동을 펼치고 있다.(사진=KT&G)

[서울파이낸스] KT&G 임직원들이 몽골의 '사막화 방지'를 위해 8일까지 현지에서 나무심기 활동을 펼친다. 7일 KT&G는 몽골 울란바토르 지역에 파견된 '상상투게더' 임직원 봉사단이 현지 비정부단체(NGO) '푸른아시아'와 함께 나무를 심고, 지난 7월 준공된 KT&G복지재단 몽골 임농업교육센터도 방문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