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MW 모터라드 메인 모델로 레이싱모델 문가경이 메인 무대에 올랐다. (사진= 권진욱 기자)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BMW 그룹 코리아는 12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8 서울모터사이클쇼'에서 BMW 모토라드 브랜드의 슈퍼 스포츠 모터사이클 '뉴 HP4 레이스'를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이날 BMW 모터라드 메인 모델로 레이싱모델 문가경이 메인 무대에 올랐다.  

뉴 HP4 레이스는 레이스 트랙에서 최고의 성능을 구현하기 위해 첨단 기술과 혁신적인 소재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며 최고의 품질을 제공하기 위해 전문 제작팀이 수작업을 통해 개별 제작하기 때문에 전 세계에서 단 750대만 한정 생산되는 특별한 모델이다.

전시관은 청춘을 즐기는 모토라드 라이더의 이미지를 극대화하기 위해 바이크 특성에 따라 각각 별도의 공간을 구성했다.

BMW는 오는 15일까지 진행되는 서울모터사이클쇼에서 뉴 HP4 레이스를 포함해 총 12대의 바이크와 다양한 악세서리를 전시한다. K 1600 B와 K 1600 그랜드 아메리카의 전시룸은 '여유와 낭만'을 테마로, 레트로 바이크 R nineT 시리즈가 전시되는 헤리티지룸은 클래식하면서도 세련된 라이프스타일을 추구하는 트렌드 세터들의 공간으로 꾸며졌다. 

이 외에도 GS 시리즈의 대표모델 R 1200 GS 랠리와 F 800 GS가 어드벤쳐(Adventure)존에, 슈퍼 스포츠 모터사이클 S 1000 RR과 R 1200 RS가 스포츠(Sport)존에 전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