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파이낸스 온라인속보팀]김명수 대법원장은 19일 사법개혁 추진 기구의 명칭을 '국민과 함께하는 사법발전위원회'로 확정하고 초대 위원장에 이홍훈 전 대법관을 내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