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파이낸스 박윤호 기자] 현대상선은 연결재무제표 기준 지난해 영업손실이 전년보다 51.2% 감소한 4068억원으로 집계됐다고 13일 공시했다.

이 기간 매출액은 5조280억원으로 9.7% 늘었고, 당기순손실은 1조2088억원으로 149.7% 상승했다.

현대상선은 이날 영업물량 증가에 따라 추가 컨테이너 신규 시설투자도 확정했다. 발주 규모는 컨테이너 4만8490TEU(1TEU는 20피트 컨테이너 1개)이며, 투자금액은 약 9500만 달러(약 1000억원)이다.